Life is wonderful, happy. LIFE LOGGER

홍콩여행. 안가본사람은 꼭한번 가보고 싶은 여행이겠지만,
몇번 겪어 본 사람은 두번이상 가기 싫은 곳이 아닐까?

남자입장에서 보면 특히,,, 음기의 땅 홍콩..
홍콩여행의 아이콘은 '쇼핑', '패션' 이니까.. 들러리로? 따라가는 아이와 나는 주말 백화점 나들이가...
2박 3일 정도 빡세게 이어진다고 보면 될 듯..

그러나, 역시 새로운 곳으로의 가족여행이라는 건, 언제나 그렇들 설레임과 기다림이 있기마련이다.

이번 여행전에 깎아 놓은 아이 머리가.. 좀 어색한데
마치 다큰 아이 같은 느낌도 들지만, 중화권 어린이가 된 느낌.. ㅋㅎ


놀러만 가면 마냥 좋다는 우리 식이.. ㅋㅋ


일단 커피한잔 먹고 빡센 행군이 시작될 것을 예감한다.


별로 대수롭지 않은데 맛있다고 소개되어 쓸데없이 힘을 뺀 계랸빵??


그래두 이층버스가 제일 이색적이다. ㅋㅋ


와이파이존이 있는데, 아마 홍콩-한국 와이파이 변환하는 어플 가지고 오면,
홍콩에서도 한국에서 처럼 저렴하게 로밍과 통신을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역시 빡센 홍콩여행,, 아놔.ㅠ
양말에 빵꾸나게 걸어다녔다.


이런 와중에도 전혀 지치지 않는 울아들.. 뭘먹은건지 에너자이져 광고에 나와도 될듯~~


홍콩에서 만난 세계최초의 메신저백 디마티니, 홍콩에서는 꽤 유명한 브랜드였다.


홍콩 코즈베이? 안에도 토이저러스가 있다.
이곳에서 트랜스포머 옵티머스프라임을 선물받고 날아갈 것 같은 식이..


위의 배우들은 홍콩에서 얼마나 유명한지,, 누군지는 모르겠지만,
군중들 속에서 포즈를 취하는게 연예인이라는 직감에 몇컷 찍어봤다.


울아들도 둘째날 저녁이 되니 지친기색이 보이는군요. ㅋㅋ


솔직히 이젠 흔해 빠진 야경.. 100만불 짜리 야경이란 말은 옛말이다.
왠만한 나라에도 고층건물 많고,, 저런 풍경은 익숙하니까..
그래서인지 스타의 거리는 뉴욕타임즈에서 뽑은 최악의 관광지 top 5안에 들었다고 한다.

역시 우린,, 모래사장에서 노는게 가장 잘어울릴 듯.

다시 찾은 홍콩여행의 특징은,
1. 패키지 여행,
2. 뻔한 코스와 관광지.
3. 어떤 상품이든 두번째 방문한다면 처음 다녔던 곳과 똑같은 코스를 다닐 것이고,
   특히 끔찍한 것은, 똑같은 식당을 데려간다는 것이다.... 한식당, 중식당.... ㅠㅠ
  (처온것도 아닌데 가이드는 매번 식사때마다 "오늘 여러분을 위해 특별히 저희가 예약한 식사장소는..."

홍콩여행은 한번정도 가볼만 합니다.
그러나 세번이상 갈곳은 아닙니다. ^^

Comment +0

제주도 바다낚시,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곳

간만에 떠나는 제주도 여행..
꽝조사의 마음이지만,
바다 근처로 가게되면 머릿속엔 항상 "바다낚시"가 먼저 자리잡고 있다.

아... 어떻게 장비들을 자연스럽게 트렁크에 실을 것인가.. 언제쯤 자유로운 낚시 시간이 찾아올까?

물론, 가족여행이기 때문에 가족이 최우선...
모든일정을 마무리하고, 아이가 잠들때까지 care 한후, 홀연히 "잠깐 바람 쐬고 올께"하고 나와서 새벽이나 한밤중에 하는 수밖에 없다. 꾼들이 모여 낚시를 위해 떠나는 여행이 아닌 이상 ㅎㅎㅎ

특히나, 주말, 연휴, 제주도 여행 등과 같을 때 낚시를 무리하게 추진하다간 마눌님에게 찍히고 여행도 망친다.
아무리 광어, 우럭 심지어 다금바리라고 한들.. 일찍와서 함께 하길 바라는 가족 앞에는 아무런 메리트를 줄 수 없기 때문이다.

이번 제주여행에는 우연찮게 함께 할 수 있는 낚시를 경험했다.
서귀포 근처, 우리가 자주 가는 식당 (주메뉴 : 각종회, 특히 아구회 끝내줌, 그리고 갈치요리)..
이식당은 어디에 나와있는 데가 아니라 동네 주민들이 가득한 관광지 식당이 아닌 현지에서 알아주는 맛집.
허름하지만 현지 주민들이 가득한 곳이면 얼마나 맛있을까? 우린 10년째 찾아간다..

각설하고,, 이집에서 아는 바다낚시를 주선해 줬다. 인당 2만원.. 뭐 애들은 그냥 공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배를 타고 5-10분 정도 들어간다..
(이정도 시간이면, 아무리 배멀미가 나오는 사람이라도 참을만하다. 돈주고 타는 보트마냥 물살을 가르는게 상쾌하고 즐겁기만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멀리 보이는 다른한팀.... 위치는 타이타닉 위치인데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운날씨에 바람에 휘날리는 머리하며,, 공개하지 말랬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착한 곳은 망망대해의 바다낚시 좌대.. 규모가 200평이나 되어 전혀 붐비지도 않고 흔들림도 거의 없고 안전!!   모든 장비와 재료도 제공해 준다.. (그때 기억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인어른과 우리 마눌..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낚시대를 잡는 모습에.. 단호함까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상용 붕어가 올라온게 아닌지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큰고기 잡을땐 흥분해서 사진을 못찍었는데 두시간 동안 잠깐 꽤 많이 잡았다..
나름 그늘도 있고, 회도 떠주고 매운탕도 만들어주니 이정도 비용이면 회값은 나오지 않았을까??
가족끼리 고기 크기도 내기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사진들은 작년 8월 사진인데.. 올해 2008년 8월에도 우리 가족들은 제주도로 어김없이 떠납니다.
혹시 연락처 궁금한 분들은 댓글달아주세요 ~~

Comment +1

괌여행 후기

가족들과 함께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여행중에 느끼는 가족간의 친밀함과 배려는
세상에서 제일 자연스러우면서도 편안한 느낌으로 기억에 남아 있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멋찐 아치형의 인천공항 뚜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가 탈 대한항공 깜찍한 비행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괌 공항에서 내려 숙소로 이동중.. 버스안에서의 안내가 전부~
괌여행은 거의 자유여행이다. ^^ 리조트 안에서 대부분의 모든 것이 해결되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멋있는 호텔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뒤로 보이는 메리어트 호텔.. 모든 것이 깨끗하고 청명하다.
괌은 사이판이랑 비슷하면서도.. 미국령이라서인지 조금 수준이(아주아주) 미묘하게 높은 느낌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에 비친 나무 그림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에 비친 나무 그림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괌 시내의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중에서 여자들이 마음을 설례이게 하는 루이비통,, 등 괌의 명품 매장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텔앞에 펼쳐진 바다.. 수심이 아무리 들어가 깊어지지 않는다.. 완만 그자체.
호텔 키만 있으면 레포츠 활동은 거의 모두가 공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창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내수영장도 빼놓을 수 없이 예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맑은 물.. 아름다운 자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괌에서 인근 섬으로도 이동해 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동중에 만난 한국에서나 만날법한 멍멍이 한마리.. 더위에 지친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끝없이 펼쳐진 아름다운 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녁이 되어도 아름답다.. 춥지도 않은 것이 야간산책의 낭만이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치볼... 해보고 싶지만 구경꾼이 많아서 용기가 나질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종일 물에서 놀다 지치고 허기진 몸을 바베큐로 달래기로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상적인 경치속에 바베큐 식사..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