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is wonderful, happy. LIFE LOGGER

양재동 aT센터 앞에 들어선 천일우화 육회전문점..

오랜만에 동네에 들어선 새로운 맛집이면서,,
오랜기간 인테리어 공사가 눈에띄어 잠깐 관심을 가져봤다.

어떤 브랜드일까?
우선 본점이란 말이 있고,,
가맹정 모집이라고 되어 있는 것으로 봐서 브랜딩,
즉.. 프랜차이즈 사업모델이 눈에 훤하다.


<천일우화 본점 - 양재동>


<천일우화 매장모습>

육회전문점으로 승부하기에 어떤 맛과 품질,
그리고 감성적 욕구를 불러일으킬수 있는 차별화 전략이 있을까??
내심 궁금하기도 하고,, 육회 전문점이란게 잘 될까 궁금하기도 한 찰라에 다녀오게 되었다.

개업첫날 일단 브랜드의 분위기를 보아하니, 제천시장, 정운천 전 장관(농식품부) 등...
분위기 알만하고 ㅎㅎ,
제천시에서 운영하는 LPC가 매출확대 및 수요창출을 위해 내놓은 전략으로 보인다..

일단,,
메뉴판, 간판,, 어디에도 말하기 좋아하는 사람들 이름이나 출처 없이 "천일우화"로 나온 것 자체는 브랜딩에 대한 컨셉이 잘 잡힌 것 같다.
- "제천시가... 제천 도축장이 직영하는~ ... 이런말이 나오는 즉시 망하는 브랜드이니까....."
(즉 자연스레 알게되고 그래서 품질이 좋구나~ 로 인식되어야 하는 요소일뿐)


<천일우화 내부 인테리어 - 나름 고민하고 준비한 흔적이 역력하다>




인테리어로 봤을때,, 고기 전문이라고 기능적인 편익만 강조하지 않고 심볼릭한 요소, 사용자 이미지 등 브랜딩을 위한 기본적인 고뇌가 잘 반영된 것 같다..
은은한 불빛하며,, 편안하고 깔끔한 실내 분위기,, 가격에 맞는 품질의 실내연출이다.

그러면 맛은 어떨까?

오늘 포스팅으로 올리는 메뉴는 육계장과 갈비탕..

역시 고기질 하나로 승부하는 전문점 답게 육계장과 갈비탕은 정갈하고 맛갈스런 모양과 맛,
풍부한 고기건더기와 육수,,
합리적인 가격까지 다시 먹을 만한 메뉴로 자신있게 추천한다..

드셔보면 후회는 없으리라....

미리 대충 한대야 끓여서 푹 퍼져버린 육계장이 아니라 한우고기국물, 제대로된 건더기가 느껴지는 한우 육계장과 갈비탕..

국내 식당에서는, 팩에 들어 유통되는 5,000원짜리 중국산 즉석 갈비탕이 아니라,
직접 갈비를 손질해 탕을 끓여 파는 업소의 경우 서울에서는 가격이 10,000원으 넘는다..

9,000원의 갈비탕도 훌륭하지만,, 술먹고 다음날 먹은 갈비탕은 그야말로 탁월한 선택 ㅎㅎㅎ


<천일우화 메뉴판 - 로스고기의 경우 500G에 55,000원? 정도고 사전에 방으로 예약해야한다>


<국물맛이 일품인 천일우화 육계장 - 한우 소고기 국물임을 직감한다>




<깍두기와 김치,,, 워낙 맛갈스러워서 잘 안먹는 나도 두접시를 먹게된 천일우화 김치>


<천일우화 갈비탕 - 오리지날 한우, 소고기 국물.


<풍성한 고기 건더기,, 절대 인심 야박하지 않다.>


<결국,, 바닥까지 싹쓸어 버렸다 ㅋㅋㅋㅋ>

지금은,,, 오픈기념 육사시미 할인 이벤트 중이다.
아직 가보지 못한 분들은 한번 가봄직 할 것 같다.

다만, 아쉬운 것은, 육회전문점이라는 컨셉은 좋은데,,
이를 통해 최고의 한우, 신선함이 강조되지만, 그안에 메뉴에 대해서 조금 더 알려줄 필요가 있다.
(모르는 사람은 육회 말고는 먹을게 없을 것 같아서 들어가기 겁난다..
 식사거리로 부담없는 일품 요리도 있다는 걸 알아야 할 것 같다...)

즉, 로스구이도 있고,, 육계장 길비탕도 있다는 정보를 깔끔하게 세련된 방법으로 알려줄 방밥을 찾아볼 필요가 있으며,,

먹어보지 않은 육회사시미, 육회, 로스구이는 평가할 필요가 없는듯 하다. 당연히 고기가 좋으니 맛있겠지.

브랜드의 태동이나 유통,,그리고 추구하는 방향이 고기 맛하나는 절대 뒤지지 않으르라 생각되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 좀 개선하면 좋을 듯한 점들) ==============

육회비빔밥 만은 좀더 노력해야 한다. 육회가 들어가는 주력 상품인데 맛이 영 떨어진다..

비벼지지도 않고, 뻑뻑하고, 깬잎맛도 너무 강하다.

이곳 본점이 위치한 곳의 소비자는 최고의 입맛을 경험해본 소비자층이다.

천일우화 육회비빔밥이 제천에서는 최고의 맛일지라도,

가까운 강남의 벽제갈비, 소나무집, 춘하추동만 가보더라도 한참 떨어진다는 누구나 알게된다.

천일우화의 발전을 위해서는 관계자들은 위 세군데서 꼭 육회 비밤밥을 먹어보고 천일우화에 반영할 사항을 발굴하면 좋지 않을까??

최고의 고기, 최고의 신선도, 육회전문점이라는 연상이미지를 심어주기 위해서는 부담없이 먹게되는 점심메뉴인 육회비빔밥에서 이모든걸 깨부시는 일이 생겨선 안되기 때문이다..

===============================================================

암튼 육회비빔밥 빼고는 모두 GOOD!!!

잘운영되어서 축산농가에도 도움이 되고,, 소비자에게도 질좋은 음식을 내놓는 하나의 이정표를 세우길 바라며,, 한식세계화에도 도움이 되는 외식업체로 자라나길...




 

Comment +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요일 오후.. 아점을 먹은 탓에 오후에 허기가 온다.
날씨가 더워서인지 의욕도 없고 힘도 없던 오늘은.. 맛집에 가서 보신좀 하자는데 의견일치!!
장인어른, 장모님과 식구들.. .. 장소를 물색하기 시작했다.
후보로 나온 곳은 영종도쪽에 많은 장어구이집.. 바다도 볼겸 떠나려 했지만, 방송에서 흘러나오는 정체사인!!
왕심리도 정말싸고 맛있는 곳이 있는데.... 아이 때문에 방이 있는 곳으로 다시 고려허던중..
예전에 와이프의 맛있었던 기억을 찾아서...
강북에서 장어맛이라면 뛰어나다던.. 조일미락이라는 곳을 찾아나서게 되었다..
뚝섬역 근처에서 동부간선을 타고20여분.. (이몸은 처음이라. 기대를 안고나선다.)

줄지어 이어진 맛집들.. 해장국, 순대국... 이건 분명 맛집골목의 사인들.. ㅎㅎㅎ 
이시간에도 차들이 즐비하다는건 믿음의 쇠기를 박는다. 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가 찾아온 곳은 이 고풍스러운 조일미락이라는 민물장어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입구에 수족관이 있다.. 비교적 깨끗해 보이는 수족관에 민물장어들이 유영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싱싱해 보이고, 민물장어 이녀석들 오늘 힘이 좋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을 하기 무섭게 장어들이 잡혀나온다.. 고마운 녀석들.. 미안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근데 가격이 심상치 않다. 1kg에 62,000원..
가족끼리 왔는데. 조금 비싸다. 특별한날이면 괜찮긴 하지만. ..  참고로 손님들 접대하긴 좋을 듯..
가격때문에 조금 부담스러워 하는 것 같은 표정들...
그래서 이번에 받은 상여금을 타이틀로 달고 내가사기로 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식사전에 장어 사골을 우려낸(발라낸 뼈와 약간의 살점들을 함께 우려낸듯)
색깔이 뽀얀게 진국이라는 느낌!
좀 느끼할 줄 알았는데, 사골국? 아님.. 고기육수? 아주 개운하면서도 단백한 맛. 비위약한 와이프도 비울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피타이저는 장어죽.. 우선 뱃속을 풀어주어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상을 한번 보자. 뭐 부족함이 없이 다양하고, 대부분의 밑반찬들이 갓 만든 것처럼 신선한 것이 장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깔끔한 물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밀묵... 고기굽는 동안 기다리기 심심치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이한건, 이 추억의 진로소주병.
요즘 저도주 소주가 많이 나왔지만, 가끔은 이 독한 오리지날 소주가 생각날때가 있다.
식당주인에게 이런게 아직 나오냐 물었더니.. 업소용으론 나온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자세히 보니 그냥 소주가 아니다.
소주안에 민물장어의 쓸개가들어있다. 소주색은 파란색.. 약간의 쌉살한 맛..
몸에 좋다는데...별미로 장인어른과 나누어 마시기로 했다.
(장인어른 말씀으로는 말안하면 잘 안준단다.. 와본 사람이나 먹을 수 있겠구나...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분이 뭘 보는지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글 지글 먹기 좋을땐 사진을 찍지 못했다. 먹기 바빠서 ~~
한참 먹다 찍은 사진을 보니,, 좀 타보이기도 하고 그렇게 맛깔스러워 보이진 않는데...
사진보다야 200% 정도?  맛깔스럽다고 보면 되리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느끼함을 없애주는데는 역시 묵은 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쌈을 싸서 입한가득 먹고나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어쓸개주?를 비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함께 나온 장어뼈 튀금.. 아이에게 과자라고 뻥을 쳤더니.. 잘만 먹는다 ㅎㅎㅎ..
하긴 아작 아작하니 과자 같겠지.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놈도 오늘 맛있었단다
강북의 민물장어집 조일미락.. 맛은 괜찮고,, 친절하고, 편안한곳.
가격은 조금 비싼거 같은데.. 4명과 아이 한명이 2kg으로 떡친거 보면 뭐.. 그리 과하진 않은듯..
체력이 떨어지는 여름. 한번쯤 괜찮아 보인다~~

Comment +0

오늘의 아벨로일라 점심시간입니다.
우리 김만두님(별명이에요~) 의 생일이었기때문에 모두들 케잌을 먹고나니 가볍게 먹자는 의견이 나왔어요.
언제나 우리의 나오바리??
양재동의 맛집 탐방은 시작되었습니다.
혹시라도 양재옹, aT센터, 코트라, 현대기아차 사거리에 먹을만한 맛집 찾으시면...
양재동 맛집으로 여기도 부담없이 들려보세요~

점심때 찾아가볼만한 김가네 김밥

아벨로일라단골 분식집. 김삐리리네~ 갔어요~
주문을 하다보니 허거덩.. 가볍지않은 식단이 되어 버렸네요~ㅎㅎㅎㅎ

사진보다 메뉴가 더 있었지만.. 얼른 얼른 먹고싶었기에 음식이 나오는줄도 모르고 사진기는 뒤로 던져버린채~ㅋ 먹기에 집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맛있는 오뎅입니다.^^
시원한 국물땡길때 오뎅국물이 최고에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빠지지 않는 단골메뉴~ 볶음우동이에요.
떡볶이보다 맛있고 라뽁이보다 양이 많아서 자주시켜먹는 단골메뉴랍니다.~
혹시 김삐리리네 가실분들은 꼬~옥 드셔보세요~아주맛나요~^0^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김밥이 나오자마자 달려드는 젓가락들로 인해 한쪽모퉁이 이미 손상.ㅠ.ㅠ
모듬김밥과 치즈김밥을 시켰답니다.ㅎㅎㅎ 역시 김밥은 언제먹어도 맛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낙지비빔밥이에요~
사진찍고 김밥과 오뎅을 먹다보니  어느샌가 없어지고 보지도 못한이대리...ㅡㅡ;; ㅋㅋㅋ
여러분은 맛난 점심드셨어요?

내일은 또 뭘먹어야할지 벌써부터 고민이네요~
역시 고민될땐 분식이 최고인듯해요! ㅎㅎ 그럼 내일도 분식먹어야하나...;;

즐거운 하루 되세요~~*^^*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