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is wonderful, happy. LIFE LOGGER

어린이병원 - CDC치과별원

어른들도 무서워하는 치과, 아이들이라면 어떨까요?

치과병원에 가보면,, 무시무시하게 보이는 큰 장비들,
징~~~~ 하며 돌아가는 여러가지 뾰족뾰족한 기계...

더군다나 누워서 있으면 얼굴로 들이대는 조명, 의사선생님,,,,
직감적으로 위협을 느끼고 울음을 터트리죠...;;

아이가 앞니 색이 좀 바랜것 같아서 혹시나하고 병원을 찾았습니다.
어린이치과 병원으로 유명한 CDC치과병원.

이런 시스템이, 다른 어린이 병원에도 갖춰졌으면 하는 맘에 한번 소개합니다. *^^*
강남지역에 계신 분들은 어린이 치과 중에서 추천할만 하구요...
운영시스템 못지 않게 실력도 있는 곳이라 하더군요.

CDC치과병원 입구 - 첫인상 부터 친환경적으로 보이는 인테리어. ^^


CDC어린이 치과 병원 입구부터 아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하며, 경계심을 낮춰주는 듯...
한편에 설치된 어린이 놀이터 역시 어린이를 고객으로 생각하는 컨셉을 엿볼수 있었습니다.


여기 CDC치과병원에서는 기다리는 의자도, 갖가지 구경거리들도,,, 여기가 병원인줄 잠시 잊게 해줍니다.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CDC치과병원 천장의 기차길..
기차가 지나가면 어른들까지 시선을 멈추고!

이렇게 잠시 기다리며 잠시 여유를 찾다보니....

문이열린 방 사이로 울리는 한 아이의 울음소리... 분위기는 다시 긴장모드로..
방안을 주시하며 쫄아버린 우리 아들 ;;; 어떻게 해 ㅠ

그러나... 진료실 안은 바깥 못지않게 재미있는 모습이었습니다.
천정에 달린 스크린에서는 재미난 만화가 나오고,, 무시무시했던 진료장비들은 캐릭터의 모습으로 ㅋㅋ
그래도 잘 눕지 않으려 들더니... 결국 만화본다고 누웠네요~

이럴수가!! 치과에 누워 저렇게 웃고있는 아이모습을 볼 줄이야!!


진료중에도,, 선생님께서는 칭찬을 많이 해주면서~
부릉부릉~~ 하며 장난도 쳐주고,, 재미있는 놀이처럼 진료를 잘 마치시더군요.

그래두.. 아래 마지막 사진을 보면, 발까락에 잔뜩 힘이 들어간게.. 병원은 병원이네요 ㅋㅋㅋ
(참고로.. 별로 나쁜 곳이 없어서 불소로 충치 예방만 했습니다)


진료가 끝난 후에는 진료 잘 받았다는 칭찬과 함께 장난감을 하나 고르라고 합니다.


울아이가 고른것은 역시나 뽀로로가 그려진 장난감 버스..
어떻게 뽀로로 그림은 잘도 찾아내는지..


유쾌한 진료를 마치고 나오는 길에, 한쪽편에 장난감 모양으로 만든 어린이용 치약, 칫솔들이 보이고...
오늘 경험으로인해,, 앞으론 집에서도 잼있게 칫솔질을 가르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무섭지 않았다고 자랑하던 울 아들...

어린이 병원들은 (인테리어와 모양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고객이 어린이이기 때문에, 여기 칫과병원 처럼 고객지향적인 병원이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앞으로 이런 어린이 병원이 많이 늘어나면 아이들이 병원을 싫어하지 않을텐....


그보다 아프지 않게 잘 예방하고, 건강하게 크는 것이 중요하지만요 ^^

CDC치과병원 ,, 어린이 치과중에 추천할만 합니다.

--------------------------------------------------------------------------------
여러분의 추천은 저에게 힘이 됩니다. (아래)
행복한 하루보내세요!!

Comment +1

  • 안녕하세요~
    진료 잘 받은 모습과 예쁜 사진들을 보니 기쁘고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어린이들을 위해 더욱 노력하는 병원이 되기 위해 늘 노력하겠습니다.
    글은 저희 카페에 담아갈게요^^

비올때도,,
눈올때도.
더울때도.
추울때도.

갈때마다 지름신이 강림해서 그렇지,,
아이들 데리고 산책할만한 곳 중,
집에서 가깝고 아무때나 갈수 있는 곳은 역시 백화점이나 마트가 으뜸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두녀석들,, 친하게 지내는거 보면 뿌듯하네요.

<울집 두녀석 사진^^>



<이마트에서 놀이기구도 타고 산책도 하고~>

<백화점에서도 사이좋게^^>


특히 백화점의 장점은 .. 마나님께서 언제라도 출격을 원하시고, 절대 지치지 않는다는 ㅎㅎ


Comment +0


태어날 때부터 머리숱이 많더니만,,

이제 11개월로 접어드는 둘째는 머리가 엄청길다..

어디를 다녀도 와!! 저애 머리좀봐.. 라고 할정도로 여성스럽게 길어 보인다..

<커트전 헤어스타일>


<커트후의 헤어스타일>


어찌보아도 우리 공주님 ㅋㅋㅋㅋ

그렇지만,, 날 닮아 곱슬머리라서 걱정이네 ㅠ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