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is wonderful, happy. LIFE LOGGER


이 글이 좋으면 아래 버튼을 클릭해주세요 ^^
제게 글쓰는 힘을 줍니다. ~




키자니아.. 가까운 곳에 문화체험이 많은 서울에 사는 것도 어찌보면 복이랄까요?
암튼 아이에게 교육적 좋을 것 같아서 키자니아를 갔었습니다.

처음 키자니아를 갔을 때는 그 프로세스? 어떻게 하는건지 몰라서 좀 당황스러웠었는데..
처음 키자니아를 가는 분들을 위해 키자니아 이용 방법을 설명하자면,

우선, 입장하는 방법은 항공권 발권하는 거랑 비슷합니다.
즉, 줄서서 돈을 내고 오전 10시 타임, 또는 오후 3시에 시작하는 것을 선택합니다.
(키자니아는 오전, 오후 입장으로 나누어 있습니다. 주말 경우는 미리 예약하지 않으면 정해진 인원을 초과하여 예약이 안되기 때문에 들어가지 못할수도 있습니다. 미리 예약하고 정해진 시간에 이용하시길.)

키자니아 들어갈 때는 이미 줄서서 계산하고 예약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티켓팅(발권)이라는 절차를 그자리에서 다시한번 해야합니다. 처음 예약한 곳으로 가서 발권시간 이후에 영수증을 주면 항공티켓 비슷하게 생긴 입장권이랑, 키조머니 조금, 그리고 부모라운지 음료 교환권 한장을 줍니다.

이렇게 해서 키자니아에 들어가더군요. 참고로 아들과 저,, 합쳐서 5만원 정도를 냈습니다.

첨엔 어떻게 하는지 몰라서 여기 저기 기웃거리다가 줄이 곽차서 첨부터 기다렸는데,
원하는걸 미리 정해서 그 프로그램 하는 곳 앞으로 가면, 번호가 쓰여진 좌석이 있습니다.

여기에 아이들을 직접 앉혀서 순서를 기다리게 하면 체험이 시작됩니다. ^^
줄서는 것은 부모나 타 어린이가 대신 해줄 수 없도록 되어 있으며, 철저하게 어린이 위주로 진행됩니다.

울 아들은 첨에가서 온통 총쓰는거,,, 군인, 경찰, 세스코, 세콤... 이런것만 했는데.
이번엔 가장 인기높다는 프로그램 두가지를 했습니다. 다른 것 까지 합치면 세가지 정도?
인기 프로그램은 1시간 가량 자리에 앉아 기다려야만 체험이 가능 ㅠㅠ 그래도 아이들이 그걸 기다리는 버릇들 들이는게 참으로 대단하더군요.

오늘은 여기서,,
울아들이 경험한 소방소에서 근무하와 항공 비행사가 되는 두가지 모습을 보여드릴께요~

키자니아 가시는 분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이건 키자니아 내부의 모습입니다. 완전 다른거리, 다른 세상을 꾸려났다고 해야하나요?

<키자니아에서 가장 인기 좋은 프로그램 소방관 체험>


저벽에 붙어서 창을 훔쳐보는게 울아들이에요. 여기서 거의 한시간을 저렇게 기다렸습니다.


이제 순서가 되어가니 뭐 적는것도 주고, 머리에 위생모를 씌워 주기도 하는군요.
내부에 들어가서는 다양한 시청각 자료나 상황에 대한 설명, 대처방법을 가르친다고 합니다.


이론적인 화재 교육을 마치고 상황이 발생하여 저렇게 미끄럼을 타고 출동을 합니다.
모자도 쓰고.. 이제 화재 현장으로 gogo!!


사진이 순서가 좀 섞였는데요, 저뒤에 보이는 건물이 화재가 난 건물입니다.
정말 화재가 나는걸 재현하고, 실제로 호수를 이용해서 화재를 진압합니다.
그 장면은 아래의 동영상을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


키자니아 내부에서 자 소방차를 타고 화재가난 모텔건물로 이동을 한답니다.


<출동과 화재 진압장면을 동영상으로 담아봤습니다. ^^>

==> 동영상 첨부가 안되네요. 용량문제로.. 이건 다음에 올리도록 할께요~


드디어 키자니아 명예소방관 임명장을 받았습니다.
교육후에 집에 오는 차에서 화재시 연기가 나면 수건을 적셔서 코를 막는 다는 것이나 연기가 위로 가니가 몸을 낮추어 나온다는말, 엘리베이터를 사용하면 안된다는 등의 말을 먼저 이야기 해주는 것을 보면 기억에 강하게 남았고, 교육적인 프로그램이었다는 느낌이 들더군요.


소방관으로 일해서 키자니아 돈인 "키조"를 받고 사진을 한장 찍었습니다.

그리고 두번째로 경험한 곳은 바로 이 키자니아 비행사 ^^
여자들은 주로 항공 승무원체험, 남자들은 비행사 체험을 선호하더군요.


실제 비행기를 잘라놓은 것 같은데.. 똑같이 만든건지 퇴역한 비행기가 들어온건지는 모르겠더군요.


여기도 위와 같이 30분을 넘게 기다리게됩니다.


순서가 임박하면 저렇게 옷을 차려입고 기다리는데.. 이때는 아이들도 순서가 다가왔다고 생각되는지 기대에 찬 표정들입니다. ^^


안에서 이루어지는 상황은 보이지가 않기 때문에 저렇게 화면으로 볼수 있습니다.~


이렇게 비행사로 일을 하면서 키자니아 머니인 "키조"를 또 모으게됩니다.
오늘은 이렇게 하루종일 번돈을 산업은행에 저금하는 것을 가르쳐주기로 했습니다.
산업은행에 통장을 만들고, 현금카드를 만들어 나오는 미션인데요.
처음엔 어색한지 기다리는 내내 저만 쳐다보더군요 ㅋㅋ

순서가 되니, 자리에서 나가서 은행업무를 하고 나오는군요.
"아빠 어딨니?" 라고 묻자 "저기요"라고 대답하는 장면입니다.

키자니아,, 돈은 좀 비싸지만 거의 하루종일 놀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키자니아 할인 카드를 만들면 좀 30% 정도 할인이 가능하구요. 여러 아이들과 총대멘 한명의 부모가 들어가면 충분히 케어가 가능하고 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 +0

어린이병원 - CDC치과별원

어른들도 무서워하는 치과, 아이들이라면 어떨까요?

치과병원에 가보면,, 무시무시하게 보이는 큰 장비들,
징~~~~ 하며 돌아가는 여러가지 뾰족뾰족한 기계...

더군다나 누워서 있으면 얼굴로 들이대는 조명, 의사선생님,,,,
직감적으로 위협을 느끼고 울음을 터트리죠...;;

아이가 앞니 색이 좀 바랜것 같아서 혹시나하고 병원을 찾았습니다.
어린이치과 병원으로 유명한 CDC치과병원.

이런 시스템이, 다른 어린이 병원에도 갖춰졌으면 하는 맘에 한번 소개합니다. *^^*
강남지역에 계신 분들은 어린이 치과 중에서 추천할만 하구요...
운영시스템 못지 않게 실력도 있는 곳이라 하더군요.

CDC치과병원 입구 - 첫인상 부터 친환경적으로 보이는 인테리어. ^^


CDC어린이 치과 병원 입구부터 아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하며, 경계심을 낮춰주는 듯...
한편에 설치된 어린이 놀이터 역시 어린이를 고객으로 생각하는 컨셉을 엿볼수 있었습니다.


여기 CDC치과병원에서는 기다리는 의자도, 갖가지 구경거리들도,,, 여기가 병원인줄 잠시 잊게 해줍니다.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CDC치과병원 천장의 기차길..
기차가 지나가면 어른들까지 시선을 멈추고!

이렇게 잠시 기다리며 잠시 여유를 찾다보니....

문이열린 방 사이로 울리는 한 아이의 울음소리... 분위기는 다시 긴장모드로..
방안을 주시하며 쫄아버린 우리 아들 ;;; 어떻게 해 ㅠ

그러나... 진료실 안은 바깥 못지않게 재미있는 모습이었습니다.
천정에 달린 스크린에서는 재미난 만화가 나오고,, 무시무시했던 진료장비들은 캐릭터의 모습으로 ㅋㅋ
그래도 잘 눕지 않으려 들더니... 결국 만화본다고 누웠네요~

이럴수가!! 치과에 누워 저렇게 웃고있는 아이모습을 볼 줄이야!!


진료중에도,, 선생님께서는 칭찬을 많이 해주면서~
부릉부릉~~ 하며 장난도 쳐주고,, 재미있는 놀이처럼 진료를 잘 마치시더군요.

그래두.. 아래 마지막 사진을 보면, 발까락에 잔뜩 힘이 들어간게.. 병원은 병원이네요 ㅋㅋㅋ
(참고로.. 별로 나쁜 곳이 없어서 불소로 충치 예방만 했습니다)


진료가 끝난 후에는 진료 잘 받았다는 칭찬과 함께 장난감을 하나 고르라고 합니다.


울아이가 고른것은 역시나 뽀로로가 그려진 장난감 버스..
어떻게 뽀로로 그림은 잘도 찾아내는지..


유쾌한 진료를 마치고 나오는 길에, 한쪽편에 장난감 모양으로 만든 어린이용 치약, 칫솔들이 보이고...
오늘 경험으로인해,, 앞으론 집에서도 잼있게 칫솔질을 가르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무섭지 않았다고 자랑하던 울 아들...

어린이 병원들은 (인테리어와 모양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고객이 어린이이기 때문에, 여기 칫과병원 처럼 고객지향적인 병원이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앞으로 이런 어린이 병원이 많이 늘어나면 아이들이 병원을 싫어하지 않을텐....


그보다 아프지 않게 잘 예방하고, 건강하게 크는 것이 중요하지만요 ^^

CDC치과병원 ,, 어린이 치과중에 추천할만 합니다.

--------------------------------------------------------------------------------
여러분의 추천은 저에게 힘이 됩니다. (아래)
행복한 하루보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 +1

  • 안녕하세요~
    진료 잘 받은 모습과 예쁜 사진들을 보니 기쁘고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어린이들을 위해 더욱 노력하는 병원이 되기 위해 늘 노력하겠습니다.
    글은 저희 카페에 담아갈게요^^

어릴적 이후 잊고 지냈던 레고놀이.. 아이와 함께 놀다보니 요즘 다시 접해본다.
수십년된 장난감이지만, 요즘보면,, 레고가 대단한 장남감임을 실감한다.

다섯살 남자아이.. 집에서 하루종일 움직이는 활동량을 보면 참 대단 !ㅠㅠ
매일 회사에서 지친몸으로 도착하는 워킹맘과 아빠에겐 상당히 버거운 상대^^
차라리 데리고 나가면 잘 놀지만,, 집에서 있으면 티비앞에서 몸도 쳐지고,,

매번 나갈 수도 없으니,, 집에서 놀 아이템도 역시 필요한법...
이럴때 레고 장난감은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을 것 같다..

아이들과 함께하고 아이 지능 발달에도 도움되는 레고 놀이 ^^

레고는 나이에 따라 수주별로 나온다.

** 가장 초보 : 2-3세용 레고.
구멍 크기를 보면 수준을 알수 있다. ^^



그리고 구멍이 촘촘해지고,, 어려워졌다고 할수 있는 3-5세 레고..
이때부터 여러 응용이 가능하여 함께 놀아주는 재미도 있다.



지금부터 소개할 레고는 5-7세 레고놀이..

아이가 얼마나 좋아하기에 달렸냐 차이는 있지만,,
집중을 잘하는 아이라면 5세 정도면 잘 놀수 있는 수준이다.

이때 중요한건,, 놀이를 아이와 함께 하되,
아이혼자 할수있도록 조언만 해야 한다는것..
어디가 잘 안돼?? 이부분 도와줄까? 하며 잘못된 곳만 함께해준다..

==> 레고는 만드는 것 자체가 놀이이지,
만들어 논것을 가지고 노는 것이 아니랍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처음엔 설명서를 보는 방법을 알려주는 것이 좋으며,
이후로는 스스로 만들도록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ㅋㅋㅋ

보세오.. 5살짜리 아이도 하루종일 혼자 다 만든답니다.
참고로 그림에 보이는 레고의 장점은 ...
15,000원 짜리 하나로 3가지 종류로 다양하게 만들수 있어 경제적이라는 것 ^^


약 한시간 반동안 만들고 나서 잘 되면저렇게 좋아라 합니다. ㅋㅋ 므흣~

요즘은 스타워즈 레고와 스폰지밥 레고, 레고 듀플러 같은 녀석들이 인기다..

아이들 흥미는 자주 바뀌니,,중고 레고를 찾는 것도 좋은 대안이 될 수 있음.

(만드는 것이 재미인지라,, 오래 갖고 놀지 않으므로,
중고나라나 옥션처럼 중고제품을 쓰는 것도 나쁘지 않답니다.^^)

------------------------------------------
여러분의 추천은 저에게 큰 힘이됩니다. **^^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