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is wonderful, happy. LIFE LOGGER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요일 오후.. 아점을 먹은 탓에 오후에 허기가 온다.
날씨가 더워서인지 의욕도 없고 힘도 없던 오늘은.. 맛집에 가서 보신좀 하자는데 의견일치!!
장인어른, 장모님과 식구들.. .. 장소를 물색하기 시작했다.
후보로 나온 곳은 영종도쪽에 많은 장어구이집.. 바다도 볼겸 떠나려 했지만, 방송에서 흘러나오는 정체사인!!
왕심리도 정말싸고 맛있는 곳이 있는데.... 아이 때문에 방이 있는 곳으로 다시 고려허던중..
예전에 와이프의 맛있었던 기억을 찾아서...
강북에서 장어맛이라면 뛰어나다던.. 조일미락이라는 곳을 찾아나서게 되었다..
뚝섬역 근처에서 동부간선을 타고20여분.. (이몸은 처음이라. 기대를 안고나선다.)

줄지어 이어진 맛집들.. 해장국, 순대국... 이건 분명 맛집골목의 사인들.. ㅎㅎㅎ 
이시간에도 차들이 즐비하다는건 믿음의 쇠기를 박는다. 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가 찾아온 곳은 이 고풍스러운 조일미락이라는 민물장어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입구에 수족관이 있다.. 비교적 깨끗해 보이는 수족관에 민물장어들이 유영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싱싱해 보이고, 민물장어 이녀석들 오늘 힘이 좋아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을 하기 무섭게 장어들이 잡혀나온다.. 고마운 녀석들.. 미안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근데 가격이 심상치 않다. 1kg에 62,000원..
가족끼리 왔는데. 조금 비싸다. 특별한날이면 괜찮긴 하지만. ..  참고로 손님들 접대하긴 좋을 듯..
가격때문에 조금 부담스러워 하는 것 같은 표정들...
그래서 이번에 받은 상여금을 타이틀로 달고 내가사기로 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식사전에 장어 사골을 우려낸(발라낸 뼈와 약간의 살점들을 함께 우려낸듯)
색깔이 뽀얀게 진국이라는 느낌!
좀 느끼할 줄 알았는데, 사골국? 아님.. 고기육수? 아주 개운하면서도 단백한 맛. 비위약한 와이프도 비울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피타이저는 장어죽.. 우선 뱃속을 풀어주어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상을 한번 보자. 뭐 부족함이 없이 다양하고, 대부분의 밑반찬들이 갓 만든 것처럼 신선한 것이 장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깔끔한 물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밀묵... 고기굽는 동안 기다리기 심심치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이한건, 이 추억의 진로소주병.
요즘 저도주 소주가 많이 나왔지만, 가끔은 이 독한 오리지날 소주가 생각날때가 있다.
식당주인에게 이런게 아직 나오냐 물었더니.. 업소용으론 나온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자세히 보니 그냥 소주가 아니다.
소주안에 민물장어의 쓸개가들어있다. 소주색은 파란색.. 약간의 쌉살한 맛..
몸에 좋다는데...별미로 장인어른과 나누어 마시기로 했다.
(장인어른 말씀으로는 말안하면 잘 안준단다.. 와본 사람이나 먹을 수 있겠구나...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분이 뭘 보는지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글 지글 먹기 좋을땐 사진을 찍지 못했다. 먹기 바빠서 ~~
한참 먹다 찍은 사진을 보니,, 좀 타보이기도 하고 그렇게 맛깔스러워 보이진 않는데...
사진보다야 200% 정도?  맛깔스럽다고 보면 되리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느끼함을 없애주는데는 역시 묵은 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쌈을 싸서 입한가득 먹고나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어쓸개주?를 비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함께 나온 장어뼈 튀금.. 아이에게 과자라고 뻥을 쳤더니.. 잘만 먹는다 ㅎㅎㅎ..
하긴 아작 아작하니 과자 같겠지.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놈도 오늘 맛있었단다
강북의 민물장어집 조일미락.. 맛은 괜찮고,, 친절하고, 편안한곳.
가격은 조금 비싼거 같은데.. 4명과 아이 한명이 2kg으로 떡친거 보면 뭐.. 그리 과하진 않은듯..
체력이 떨어지는 여름. 한번쯤 괜찮아 보인다~~

Comment +0